Home > 박물관 및 미술관 안내 > 전체보기

Home > 박물관 및 미술관 안내 > 테마별찾기

전체보기

1. 박물관정보

1919년 3월 1일. 전국에서 일어난 만세운동은 일제의 식민통치에서 벗어나려는 거족적인 독립운동이자 자유,민주, 평등의 가치를 추구하는 것이었습니다. 이러한 3.1운동의 비폭력 원칙에도 불구하고 화성지역에서는 면사무소와 주재소를 불태우고 순사2명을 처단하는 무력항쟁으로 전개되었습니다. 그 결과 일본은 잔혹하게 보복을 자행했고 화성지역 전역에서 방화와 학살의 참극이 발생했습니다. 1919년 4월 15일 아리타(有田俊夫) 중위는 보병 11명을 이끌고 제암리로 들어와 마을의 성인 남자들을 교회로 모은 뒤, 건물 안을 난사하고 불을 질러 학살했습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인근 고주리로 건너가 독립운동가 김흥렬 일가를 참살하고 방화하는 만행을 저질렀습니다. 제암·고주리 사건은 일제가 화성지역 독립운동의 근거지에 대한 전복과 더 이상의 3.1운동 확산을 저지하고자 자행한 참극이며 보복사건입니다. 그리고 사건 축소와 왜곡을 통해 반성과 사죄가 없는 반인도적인 학살사건입니다. 2001년 화성시는 제암리3.1운동순국기념관을 개관하여 제암, 고주리 학살사건으로 돌아가신 29선열의 항일애국정신을 기리고 화성지역 독립운동의 정신을 계승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유물과 자료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전시하여 학살사건의 전모와 일제의 만행, 화성지역 독립운동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박물관으로, 항상 관람객과 소통하는 열린 기념관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주소
    경기 화성시 향남읍 제암길 50 (제암리, 제암리 3.1운동순국기념관)제암리 3.1운동순국기념관
  • 대표전화
    전시안내 : 031-366-1604 / 교육안내 : 070-7775-7517
  • 홈페이지
    http://jeam.or.kr/
  • 한눈에 보는 박물관 정보

2. 전시실 안내

제1전시실 - 1919년 화성지역에서 전개된 3.1독립만세운동의 배경과 전개과정 그리고 4월 15일 일본군경에 의한 제암·고주리 학살, 유가족들의 증언, 그 후의 기록들을 사진패널과 유물, 인터뷰 영상 등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제2전시실 - ‘학살, 끝나지 않은 역사’를 주제로 여러 나라에서 자행된 제노사이드(Genocide:국민.인종.민족.종교집단을 전체 혹은 부분적으로 파괴할 의도를 가지고 실행된 행위)를 전시하고 있습니다. 그 중 중국의 남경대학살(南京大虐殺), 프랑스의 오라두르쉬르글란 (Oradour-sur-Glane) 학살의 잔혹한 모습을 담은 사진을 통해 인류역사의 어두운 단면과 비극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리고 제암·고주리 학살 내용을 담은 자료와 마을이 불타 모든 것이 사라져 열사들의 흔적과 자료 수집이 어려운 상황에서 발굴된 안종락 열사의 생전 사진을 이번 전시를 통해 만나실 수 있습니다.

3. 관람정보

주요소장품
편지, 유품, 의류, 사진, 고문서 등
관람시간
오관람시간 : 10:00 ~ 18:00 (1월 ~ 12월) / 입장시간 : 10:00 ~ 17:00 (1월 ~ 12월)
휴관일
휴 무 : 매주 월요일, 1월1일, 설날·추석 당일 (월요일이 공휴일 일때에는 그다음날)
관람료
무료
오시는 길
네비게이션에 '제암리3.1운동순국기념관' 또는 '제암리 50'으로 검색
대중교통
사당 : 사당역>8155버스>봉담읍사무소 하차>9801,9802버스>제암리 정류장 하차
수원,봉담,발안 : 수원역>9801,9802버스>(봉담,발안 경유)>제암리 정류장 하차
안산 : 안산터미널>8427버스(평택터미널행)>(상록수역 경유)>발안삼거리, 바다마트 하차>9801,9802버스>제암리 정류장 하차
동탄,병점,향남 : 80버스(병점),81버스(동탄,병점)>향남읍사무소 하차>33-1버스>제암리 정류장 하차
남양 : 남양읍사무소>13-2버스>발안삼거리,바다마트 하차>9801,9802버스>제암리 정류장 하차
오산 : 오산역>111버스>향남읍사무소 하차>33-1버스>제암리 정류장 하차
편의시설

전시사진

노트